• UPDATE : 2018.12.10 월 18:34
상단여백
HOME 뮤지컬
배우 지창욱-강하늘-성규 한 무대 오른다…뮤지컬 ‘신흥무관학교’9월 9일부터 9월 23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

뮤지컬 ‘신흥무관학교’가 오는 9월 9일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 개막한다.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는 건군 70주년 기념, 육군 창작 뮤지컬로 배우 지창욱, 강하늘, 성규, 이정열, 이태은, 임찬민, 오진영 등의 캐스팅 확정되며 화제를 모았다.

창작진은 연출 김동연과 음악 감독 양주인, 작가 이희준, 작곡가 박정아가 참여해 기대를 모은다. 배우 지창욱은 국권침탈에 항거하여 자결한 유생의 아들이자 신흥무관학교의 뛰어난 학생인 동규 역을 맡는다. 배우 강하늘은 부모님의 얼굴도 모르는 고아로 자랐지만, 신흥무관학교에서 훌륭한 독립군으로 성장하는 팔도를 연기한다. 성규는 일본 육군사관학교 졸업 후 독립운동을 적극적으로 이끌어간 장군 지청천 역으로 분한다.

그뿐만 아니라 배우 이태은, 임찬민, 이정열, 오진영, 진상현, 김태문은 물론 연기와 노래, 무술과 무용에 탁월한 국군 장병, 여자 앙상블 등 총 37명의 배우가 무대를 채운다.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는 1907년부터 1920년까지 항일 독립 전쟁의 선봉에 섰던 ‘신흥무관학교’ 배경으로, 잘 알려진 역사적 사건에 집중하기보다 혼란과 격변의 시대 한복판에 서 있었던 인물들의 삶을 깊이 조명한다. 전 재산을 처분하고 만주로 망명하여 무관학교를 설립한 선각자들부터 조선, 일본, 만주 등 각지에서 찾아온 무관들, 무관학교가 배출한 수많은 투사까지, 그들이 끌어간 항일무장투쟁의 이야기가 생생하게 그려낸다.

이번 뮤지컬은 육군본부가 주최하고 공연제작사 ㈜쇼노트가 제작한다.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는 오는 9월 9일부터 9월 23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쇼노트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