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13:52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알앤제이(R&J)’ 추가 프로필 사진 공개7월 10일부터 9월 30일까지 동국대 이해랑예술극장에서 공연

연극 ‘알앤제이(R&J)’가 추가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연극 ‘알앤제이(R&J)’는 셰익스피어의 희곡 『로미오와 줄리엣』을 짜릿하게 변주한 작품이다. 극은 엄격한 규율이 가득한 가톨릭 남학교를 배경으로, 오직 네 명의 학생만이 등장한다.

작품은 뉴욕에서 공연된 『로미오와 줄리엣』 관련 작품 중 가장 오랫동안 상연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997년 뉴욕에서 초연된 이후 시카고, 워싱턴 D.C 등 미국 전역에서 400회 이상 공연됐다. 또한, 2003년 영국 웨스트엔드 무대를 비롯해 네덜란드, 호주, 브라질, 일본, 남아프리카공화국, 말레이시아 등에서 수차례 공연되며 작품의 인기를 입증했다.

이번에 공개된 추가 프로필 사진은 강렬한 붉은 천의 활용이 눈길을 끈다. 사진 속 배우들은 작품 속 핵심 소품인 붉은 천을 활용하여 각기 다른 포즈와 표정으로 다양한 캐릭터를 표현한다. 금서로 지정된 희곡 『로미오와 줄리엣』을 감싸 놓은 붉은 천은 학생들의 낭독이 진행됨에 따라 다양하고 유용한 소품으로 사용된다. 역할극 초반, 줄리엣과 유모의 의상으로 활용되는 붉은 천은 머큐쇼와 ‘티볼트’의 결투 장면을 생생하게 연출하는 날카로운 칼로 변모한다. 로미오와 줄리엣이 함께 밤을 보내는 침실 역시 붉은 천으로 장식된다. 두 연인의 슬픈 이별을 불러오는 단도와 독약, 죽음을 맞이한 캐릭터들의 붉은 피 역시 붉은 천으로 상징된다.
 
연극 ‘알앤제이(R&J)’는 오는 7월 10일부터 9월 30일까지 동국대 이해랑예술극장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쇼노트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