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5.18 금 18:18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 ‘R&J’ 로미오와 줄리엣 메인 포스터 공개7월 10일부터 9월 30일까지 동국대 이해랑예술극장에서 공연

연극 ‘R&J’가 오는 7월 10일 동국대 이해랑예술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연극 ‘R&J’는 영국의 극작가 셰익스피어의 희곡 ‘로미오와 줄리엣’을 변주한 작품이다. 제작사 ㈜쇼노트는 공연 개막에 앞서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는 ‘로미오와 줄리엣’의 이니셜을 딴 공연 타이틀 로고 ‘R&J’와 바람에 흩날리는 듯 강렬한 붉은 천이 조화를 이룬다.

공연은 1997년 뉴욕에서 초연된 이후 시카고, 워싱턴 D.C 등 미국 전역에서 400회 이상 공연됐다. 지난 2003년 영국 웨스트엔드 무대에 올라 “수년 동안 고전을 가장 독창적으로 재창조한 ‘보석’이다.” “셰익스피어의 가장 짜릿한 각색 중 하나다.” “마치 셰익스피어의 작품을 처음 봤을 때의 감동과 같다.” 등의 호평을 끌어내며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또한, 네덜란드, 호주, 브라질, 일본, 남아프리카공화국, 말레이시아 등에서 수차례 공연되며 작품의 인기를 입증했다.

연극 ‘R&J’는 엄격한 규율이 가득한 가톨릭 남학교를 배경으로, 오직 네 명의 학생만이 등장한다. 작품은 대담한 연출과 젊고 역동적인 에너지로 고전에 새로운 숨결을 불어넣는다. 배우들은 ‘학생 1, 2, 3, 4’ 역은 물론 로미오, 줄리엣, 머큐쇼, 티볼트 등 성별을 뛰어넘는 약 열 개의 캐릭터를 연기한다.

연극 ‘R&J’의 한국 초연 무대는 뮤지컬 ‘구텐버그’, ‘킹키부츠’, ‘어쩌면 해피엔딩’, 연극 ‘프라이드’ 등 다양한 작품에서 탁월한 연출력을 선보인 김동연이 함께한다. 또한, 시인이자 뮤지컬 작가로 활동하며, 뮤지컬 ‘국경의 남쪽’, ‘신과 함께’, ‘심야식당’ 등의 작품을 선보인 정영 작가(우리말 대본)가 호흡을 맞춘다.​

연극 ‘R&J’는 오는 7월 10일부터 9월 30일까지 동국대 이해랑예술극장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쇼노트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