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13:52
상단여백
HOME 컬쳐 컬쳐일반
배우 차지연 알앤디웍스와 재계약…노트르담 드 파리로 활약 이어간다임준혁, 이승헌 배우와 전속 계약을 체결

배우 차지연이 공연 전문 제작사 알앤디웍스와 재계약으로 의리를 과시했다.

알앤디웍스는 최근 차지연 배우와 재계약을 임준혁, 이승헌 배우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제작사는 아티스트 재계약 및 주목받는 신예들의 연이은 영입으로 매니지먼트 사업 부분을 더욱 탄탄히 다질 예정이다.

배우 차지연은 재계약에 이어 오는 6월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에서 에스메랄다 역으로 무대에 오른다. 그는 뮤지컬 ‘위키드’, ‘마타하리’, ‘레베카’, ‘서편제’ 등 다양한 작품의 주역을 맡으며 뮤지컬계 디바로 손꼽힌다. 특히 MBC 음악예능 ‘복면가왕’에서 ‘여전사 캣츠걸’로 출연해 5연승을 차지하며 대중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새롭게 계약을 체결한 배우 임준혁은 2016년 신인 등용문이라 불리는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알버트 역으로 데뷔했다. 그는 오디션을 통해 발탁된 연기력과 가창력을 두루 갖춘 준비된 신인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쥔 바 있다. 이후 ‘베어 더 뮤지컬’의 제이슨, 뮤지컬 ‘더 픽션’의 열혈 형사 휴 대커로 연이어 무대에 올라 조금씩 입지를 넓혀가고 있는 신예다. 알앤디웍스 측은 “임준혁이 다양한 작품에서 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신예 이승헌이 3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데뷔했다. 이승헌은 지난해 연말, 알앤디웍스와 연예매니지먼트 기획사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가 공동으로 주최한 공개 오디션에서 3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발탁되며 알앤디웍스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그는 최근 뮤지컬 ‘마마,돈크라이’의 드라큘라 백작 역으로 데뷔 무대를 마치며 비주얼과 연기력에서 합격점을 받아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알앤디웍스 측은 “앞으로 이승헌이 펼칠 활발한 활동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알앤디웍스는 이번 전속 계약 체결을 통해 배우 차지연과 송용진, 고훈정, 이충주 등 아티스트 매니지먼트와 더불어 뮤지컬 ‘록키호러쇼’, ‘위키드’, ‘캣츠’, ‘더데빌’ 등 문화콘텐츠를 개발·제작을 이어간다.


사진제공_알앤디웍스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