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2 목 22:24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 ‘미저리’ 찾은 스타 인맥들4월 15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

연극 ‘미저리’가 개막과 동시에 수많은 스타의 극찬과 응원을 받고 있다.

배우 윤균상과 채수빈, 양세종, 산이, 오만석, 김지호 등은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개막을 축하하고 응원하기 위해 공연장을 찾아왔다. 그뿐만 아니라 드라마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팀의 김진만 감독, 소냐, 박은석, 전성우, 김현정, 남보라, 박슬기 등이 찾아와 끈끈한 의리를 보였다.

연극 ‘미저리’는 동명의 소설과 영화를 통해 오랜 기간 사랑받았다. 작품은 인기 소설 ‘미저리’의 작가 폴을 동경하는 팬 애니의 광기 어린 집착을 담은 스릴러극이다. 지난 2015년 브로드웨이 초연 당시, 개막 전부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액션배우 브루스 윌리스의 연극 데뷔작으로 화제를 모았다.

연극 ‘미저리’의 국내 초연은 영화 같은 무대 전환을 보여주는 회전무대와 음악, 배우들의 연기가 더해져 호평받고 있다.

연극 ‘미저리’는 4월 15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주)크리에이티브리더스그룹에이트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