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6 월 18:18
상단여백
HOME 연극
연극 ‘빗소리 몽환도’ 스마트소설과 연극의 몽환적인 만남1월 10일부터 2월 4일까지 대학로 드림시어터에서 공연

연극 ‘빗소리 몽환도’가 10일부터 2월 4일까지 대학로 드림시어터에서 막을 올린다.

연극 ‘빗소리 몽환도’는 지난 12월 프리뷰 공연 이후 호평받으며 정식공연에 나선다. 작품은 비 오는 늦은 밤 공상호가 사는 옥탑방에 소설 속 여주인공과 똑 닮은 순월이 문을 두드리며 시작된다. 순월은 생김새는 똑같지만 다른 성격과 태도로 월세계약서를 들이밀며 새로 온 세입자라며 화를 낸다. 이내 곧 방 안으로 들어온 둘 사이에 발생한 환상과 현실의 오묘한 경계 속에서 이야기가 진행된다.

이번 공연은 ‘박인성 문학상’을 수상한 주수자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작품 내 에피소드를 묶어 옴니버스 형태로 구성했다. 대학로 베테랑 배우들과 함께 남자 역에는 고구려밴드의 보컬인 이길영이 연기와 함께 메인 BGM 작곡까지 맡았다. 특히, 원작가가 직접 구성해 본질적인 메시지 전달에 가치를 전한다.

원작은 주인공 공상호가 현실적인 문제와 이상적인 환상의 경계에서 자아를 찾는 하룻밤의 이야기를 그린다. 공상호는 도서관 청소부로 자신만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며 책에 빠져 살고 있다. 작품은 그의 이야기를 통해 관객에게 ‘삶의 가치란 무엇인가’라는 물음을 던진다. 또한, 명작 소설의 주인공인 ‘줄리엣’과의 대화를 통해 삶의 상징에 대해 고뇌를 하고, 소설을 벗어나 옥탑방으로 찾아온 여자와의 만남으로 진정한 본연의 자아를 발견하기에 이른다.

연극 ‘빗소리 몽환도’는 1월 10일부터 2월 4일까지 대학로 드림시어터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seizeOn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