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9 금 00:19
상단여백
HOME 연극
고선웅 연출 신작, 연극 ‘라빠르트망’ 8월 24일 티켓 오픈10월 18일부터 11월 5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

연극 ‘라빠르트망’이 8월 24일부터 티켓 판매를 시작한다.

연극 ‘라빠르트망’은 뱅상 카셀과 모니카 벨루치가 출연해 세계적인 화제를 모았던 프랑스 영화를 무대 위로 옮겼다.

작품은 연극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 ‘푸르른날에’, 뮤지컬 ‘아리랑’을 연출한 고선웅의 신작이다. 고선웅은 원작 속 미스터리한 사랑 이야기에 매료되어 수소문 끝에 원작자 겸 감독인 질 미무니(Gilles Mimouni)를 파리에서 직접 만나 무대화를 위한 라이선스를 획득했다.

고선웅은 ”내가 사랑할 때, 나를 사랑했던 누군가의 이야기”라며, “아슬아슬한 줄타기로 어긋나는 이 시대의 복잡한 사랑의 의미를 스마트폰이 없던 시절로 돌아가 되짚어 보고 싶다”라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배우 오지호와 발레리나 김주원은 이번 작품을 통해 연극에 데뷔한다. 배우 오지호는 뱅상 카셀이 연기했던 사랑에 대한 순수함과 열정을 간직한 주인공 막스 역을 맡았다. 발레리나인 김주원은 막스를 사로잡은 매혹적인 여인 리자 역으로 출연한다. 또한, 각 인물의 관계의 키를 쥐고 있는 알리스 역에는 영화 배우 김소진이 출연한다.

이외에도 국내 유명 창작진이 함께한다. 연출가 겸 극작가 오세혁이 고선웅 연출과 함께 원작을 각색하였으며 무대 디자이너 오필영, 음악감독 장소영, 안무가 홍세정, 영상 디자이너 이원호, 조명 디자이너 류백희 등이다.

연극 ‘라빠르트망’은 10월 18일부터 11월 5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_LG아트센터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