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2 수 21:47
상단여백
HOME 라이프
‘경북의 맛과 길’을 서울에서 한눈에10월 4~6일 ‘2013 경북식품박람회’ 개최

경상북도가 10월 4일부터 6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2013 경북식품박람회’를 개최한다. 이번 박람회는 ‘경북의 맛과 길’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올해 6회를 맞은 ‘경북식품박람회’는 경북의 우수한 전통·향토 음식과 지역의 다양한 특산물로 만든 가공식품을 발굴, 전시해 왔다. ‘경북식품박람회’는 그동안 경북 영주, 영천, 문경, 포항, 김천 등 경북 등지에서 개최됐다. 이번에는 최초로 수도권 지역에서 열려 경북의 우수한 음식문화를 대외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2013 경북식품박람회’ 주제전시관은 경북의 지도를 형상화해 ‘경북의 맛과 길’을 선보인다. 포항 물회, 안동 헛제사밥, 김천 지례 흑돼지, 청도 추어탕, 청송 약백숙 등 경북도내 23개 시·군의 특색 있는 음식들이 전시된다. 우리나라 전통 조리서인 안동지방의 ‘수운잡방’과 ‘온주법’, 영양지방의 ‘음식디미방’을 재현해 경북지역의 우수한 음식문화를 알린다.

‘2013 경북식품박람회’ 으뜸식품관에는 각 시·군별로 선발된 우수업체의 식품들이 한데 모인다. 전통장류, 김치류 등 발효식품을 비롯해 천마, 버섯, 인삼·홍삼제품, 벌꿀 등 인기제품들이 출품된다. 문경 오미자, 의성 흑마늘, 풍기 인삼, 상주 누에가루, 영양 고추, 청도 감 와인 등 지역을 대표하는 특산품도 전시된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이들 식품을 구매할 수 있다.

이번 박람회에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농특산물 부가가치화와 식품안전 강화방안’에 대한 학술 심포지엄이 개최될 예정이다. 이 밖에 전국 전통주칵테일 경연대회, 카빙(식품 조각) 경연대회, 먹거리 한마당, 푸드쇼, 체험 및 시식행사 등 다채로운 행사도 준비된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이번 박람회에 대해 “경상북도의 맛은 청정한 강과 산, 바다가 빚어낸 작품”이라며 “‘2013 경북식품박람회’가 서울에서 개최되는 것을 계기로 우리 먹거리의 우수성이 널리 알려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노오란 기자 newstage@hanmail.net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