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5.29 수 11:34
상단여백
HOME 라이프
매주 토요일 동대문에서 펼쳐지는 런웨이패션 대중화 위해 상설, 무료로 열려

8월 16일부터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동대문 ‘롯데 피트인’에서 상설 패션쇼 프로젝트가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국내 유망 디자이너들의 작품들을 무료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디자이너와 함께하는 소소한 사치’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국내 디자이너 패션의 대중화를 위해 기획됐다. ‘동대문 상설 패션쇼’는 패션 종사자들만을 위한 기존의 패션쇼에서 벗어나 디자이너, 소비자 모두를 위한 패션쇼를 지향한다.

패션쇼 첫 날인 8월 16일에는 가수 2AM 멤버 슬옹이, 이틀째인 8월 17일에는 달샤벳의 수빈이 패션쇼 모델로 나선다. 양일 패션쇼에는 국내 실력파 디자이너 브랜드인 ‘슬링스톤’, ‘이머전시’, ‘포스트바이재즈’, ‘엔쥬반’, ‘심바이심’, ‘부이’, ‘뮤트퀘스천’ 등이 참가한다. 이들 브랜드는 올 하반기 패션 경향(트렌드)을 소개할 예정이다.

‘동대문 상설 패션쇼’는 패션쇼 무대를 꿈꾸는 신진 및 예비 디자이너를 위한 무대를 마련한다. 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는 8월 19일부터 9월 9일까지 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 홈페이지를 통해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할 신진 디자이너들을 공개 모집할 계획이다. 선정된 디자이너에게는 기성 디자이너와의 멘토링 프로그램 및 패션쇼 무대가 제공된다.

이번 프로젝트는 패션 디자이너와 소비자가 소통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한다. 다가오는 계절의 트렌드를 먼저 보여주는 트렌드 패션쇼, 디자이너 스케치 전시회, 일반인 모델 선발대회 등의 프로그램이 열린다. 디자이너 패션이 대중에게 한 발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동대문 상설 패션쇼’는 내년 1월까지 6개월간 동대문 ‘롯데 피트인’ 5층 런웨이에서 진행된다. 모든 관람은 무료다.

노오란 기자 newstage@hanmail.net

뉴스테이지  

<저작권자 © 뉴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테이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